우리는 문화의 시대를 살고 있으며, 항상 새롭고 아름다운 삶을 추구하고 있다. 미술은 문화를 가장 구체적으로 드러내고 문화로 하여금 더욱 변화와 가치를 가지게 하고 그러면서 우리의 생활과 생명에 커다란 고무와 새로운 가치를 부여하고 있는데 이는 바로 미술이 인류의 정신적 문화적 영역에서 기본적으로 변화를 낳게 하는 창조성(creation)을 바탕으로 하고 있기 때문이다. 미술학부는 이러한 창조성을 발현하여 이 시대의 미술문화를 선도할 미술전문가를 키우고 있다. 예술대학-미술학부
따라서 우리 미술학부는 개인이 가지고 있는 창조적 능력을 개발하여 스스로의 발전을 꾀하고, 차원높은 미의식과 미적인 심미안을 지닌 예술인으로서 전문지식은 물론, 교양인으로서의 자질 향상과 전인적 인격 형성을 도모하며, 창조적인 조형 활동을 통하여 사회발전에 이바지함을 교육목표로 삼는다.
특히 본교는 유일하게 불교를 건학이념으로 한 불교미술 전공이 개설되어 있기 때문에 불교미술의 현대화와 대중화는 물론 불교문화재의 조사, 보존, 연구도 중요한 교육목표로 삼고 있다.
이와 같은 목표를 달성하기 위하여 우리 학부는 다음과 같은 구체적인 목표를 설정한다.

1. 조형예술 전반에 걸친 기초지식을 익히고 이론과 실기를 통하여 창조적인 조형 활동을 할 수 있는 미술인을 양성한다.
2. 불교미술의 현대화, 대중화는 물론 불교문화재의 보존, 조사, 연구에 대한 구체적인 개념설정과 전문가의 양성에 매진한다.
3. 순수조형 예술에 심미적 기능을 산업과 연계시켜 실용성 있는 디자인에 신 개념을 창출한다.
4. 전통미술에 대한 이론과 실기를 연마시켜 전문인으로 양성한다.
5. 현대 산업사회에서 요구하는 미의 응용적 요소를 적극적으로 도입하여 순수미술과의 결합을 통한 신디자인 개념을 창출한다.

전공별 교육목표는 아래와 같다.
불교미술전공 동양문화의 진수이자 한국문화의 근간인 불교미술을 현대적으로 재창조해야 하는 특수 분야로 불교미술개론, 불교회화론, 불교건축 탑파론, 불교조소론, 박물관학, 한국미술사, 불교공예론, 동양미술사, 불교미술실기 등을 교육한다. 특히 미술 일반은 물론 불교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우리의 전통문화, 문화재에 대한 기본 지식을 필요로 한다.
한국화전공 한국화 전공 교육은 전통예술의 계승은 물론 새로운 미술 창작을 통하여 새로운 문화를 창출해 낼 수 있는 예술가 양성을 목적으로 하고 있으므로 동양 전통의 심미의식에 대한 이해와 기법의 연마를 통하여 미의식과 표현능력을 함양하고 나아가 새로운 사건 사물에 대한 감수 능력을 길러 자기창작을 실현할 수 있게 하는데 그 목표를 두고 있다.
서양화전공 대상을 재현하는 사실적 회화로부터 추상 및 개념미술, 설치 및 영상매체를 이용한 표현 등 여러 유파의 조형적 실험을 경험한다. 저학년때는 사물의 작용을 객관적으로 인식하게 하고, 고학년때는 주관적 해석과 함께 뉴미디어 시대에 적응할 수 있는 신조형 창출에 관심을 갖게 한다.
조소전공 이론과 실기의 균형 있는 교육을 바탕으로 입체에 대한 개성적, 창의적 사고와 표현능력을 발휘할 수 있게 함과 동시에 작품에 대한 비평적 능력을 함양할 수 있도록 한다.